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1/0 photos
프로필
상품평점 help

분류국내저자 >

이름:김선태

국적:아시아 > 대한민국

출생:, 대한민국 전라남도 강진

직업:시인 대학교수

최근작
2019년 11월 <목포문학사와 전남시단사>

김선태

1960년 전남 강진 출생. 중앙대학교 대학원 석사과정(문학석사), 원광대학교 대학원 박사과정 졸업(문학박사). 1993년 광주일보 신춘문예 당선과 월간 『현대문학』에 시와 문학평론이 추천되어 등단. 시집 『간이역』, 『작은 엽서』, 『동백숲에 길을 묻다』, 『살구꽃이 돌아왔다』, 『그늘의 깊이』, 『한 사람이 다녀갔다』, 『햇살 택배』 등. 문학평론집 『풍경과 성찰의 언어』, 『진정성의 시학』 등. 연구서 『김현구 시 연구』, 『김현구 시 전집』 등.
공저 『광주·전남 현대시문학 지도』, 『우리 문학의 감상과 이해』등. 기행산문집 『강진문화기행』 등. 애지문학상, 윤동주문학상우수상, 전라남도문화상, 시작문학상, 영랑시문학상, 송수권시문학상 등 수상. 2019년 현재 목포대학교 국문학과 교수.  

출간도서모두보기

<강진문화답사기> - 2000년 7월  더보기

강진은 구체적으로 왜 남도답사 일번지인가? 이 물음에 대한 자세한 해답은 본문을 통해 자연스럽게 밝혀지겠지만 우선 여기에서 두 가지로 간추릴 수 있다. 첫째, 풍부한 문화유산이다. 강진은 면적에 비해 유독 문화유산이 많은 곳이다. 그것도 남도를, 아니 우리나라 전체를 대표할 만한 문화유적이 수다하다. 고려청자 도요지, 전랴병영성과 하멜 억류지, 다산초당과 영랑생가, 무위사와 백련사 등이 그것이다. 대구면 사당리 도요지는 한국 예술의 최대 걸작품으로 손꼽히는 고려청자의 성지이다. 병영면에 있는 전라병영선은 조선조 500년간 전라도 육군의 총 지휘부이자 우리나라를 서양에 최초로 소개한 하멜 일행이 약 8년동안 억류생활을 했던 곳이다. 도암면에 있는 다산초당은 이 땅에서 가장 추앙받는 학자요 사상가인 정약용이 500여권의 명저를 남김으로써 유배문화를 꽃피운 것이며, 강진읍 영랑생가는 남도의 소월로 불리는 김윤식이 빼어난 서정시를 낳은 현장이다. 그리고 성전면의 무위사는 수월관음도 등 불교벽화의 보고이며, 백련사는 유명한 백련결사운동의 본거지이다. 둘째, 아름다운 자연 풍광이다. 강진의 산하는 산과 수가 서로 조용하며 빼어난 풍광을 연출한다. 호남의 소금강이라 불리는 월출산이 동서로 길게 팔을 뻗어 탐진만 깊숙히 남해바다를 불러들인다. 동쪽으로 수인산, 부용산, 천태산이, 서쪽으로는 만덕산, 덕룡산, 주작산이 호수처럼 잔잔한 탐진만의 수면 위에 제 그림자를 빠뜨리며 유유자적 하는 곳, 소박한 마을들이 산기슭이며 바닷가에 포도송이처럼 열려 있는 곳 그리고 부지런하고 순박한 사람들이 평화롭게 살아가는 곳이 강진의 산하다. 따라서 남도 특유의 유장하고도 질펀한 맛과 멋이 넘쳐나는 강진의 산하는 한국인의 원형적 고향이라 할 만하다.

전체순위보기
15권의 작품 중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