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슬아 <부지런한 사랑>
일러스트 주머니 파우치
<부지런한 사랑> 또는 <나는 울 때마다 엄마 얼굴이 된다> 1권 포함,
에세이 분야 2만 원 이상 구입 시,
이슬아 일러스트 주머니 파우치
  • 기간 : 2020년 10월 21일 오전 9시 ~ 소진 시까지
  • 이번 주문으로 발생할 예상 마일리지에서 우선 차감 됩니다.
  • 예상 마일리지로 부족한 금액은 기존에 보유한 적립금, 마일리지 순서로 차감됩니다.
  • 보유 적립금/마일리지가 부족한 경우, 남은 금액은 추가로 결제하셔야 합니다.
부지런한 사랑
이슬아 지음 | 문학동네
이슬아 작가는 지금처럼 연재노동자로 살기 전부터 수년간 '글쓰기 교사'로 일해왔다. 처음 아파트 단지를 돌아다니며 글쓰기를 가르치고 싶다는 전단을 붙이는 것으로 시작한 '글쓰기 교사 이슬아'의 이력은 KTX를 타고 여수 글방을 열고, 어린 형제들을 위한 작은 글방, 망원동의 어른여자 글방, 청소년 글방 등에서 글쓰기를 가르치는 것으로 이어졌다. 최근에는 코로나19로 학교에 가지 못하는 어린이들을 위하여 파주 자신의 집에서 코로나 시국에 허송세월하는 어린이들을 위한 헤엄글방을 열고 비대면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책은 이슬아 작가가 글쓰기 교사로 일했던 글방들에서 그가 가르치고 또 배운 것들에 대한 이야기이다. 그는 더이상 글쓰기에서 재능의 유무를 따지지 않는다고 한다. 누구나 잘 쓸 때와 못 쓸 때가 있는데, 글방에서 더 많은 글을 꾸준히 가져오고 타인의 의견을 많이 들은 사람이 그만큼 잘 쓴 글을 남길 확률도 높다는 것이다. 꼬마부터 청소년, 남중생, 성인 여성에 이르기까지 이슬아 글방에 온 제자들이 담긴 빛나는 문장들부터 그들에게 전한 '글쓰기의 비밀'에 이르기까지, <부지런한 사랑>은 글쓰기와 삶에 대한 영감과 사랑으로 가득한 에세이이다.
나는 울 때마다 엄마 얼굴이 된다 (리커버 양장 에디션)
이슬아 지음 | 문학동네
하루 500원, 한 달 만 원에 매일매일 자신의 수필을 이메일로 보내주는 셀프 연재 작업 '일간 이슬아' 프로젝트로 엄청난 반향을 일으킨 이슬아 작가의 첫번째 만화에세이. '복희'라는 이름을 가진 60년대생 엄마와 90년대생 딸 '슬아'가 살아온 기록을 담았다.

구제 옷가게를 하는 엄마는 딸 슬아를 특유의 열린 마음과 애정으로 키운다. 슬아는 때론 귀엽고 때론 감동적인 엄마 복희와 함께 웃고 울며 유년기를 보낸다. 그러다 대학에 입학한 후, 스스로 등록금과 생활비를 벌기 위해 각종 알바를 전전하던 슬아는 자꾸만 시간을 잃어간다. '돈이 없는 것보다 불행한 것은 시간이 없는 일'이라고 생각한 딸 슬아가 선택한 아르바이트는 시간 대비 고수익이 가능한 누드모델. 이 사실을 엄마 복희에게 말해야 할까 말까 망설이던 슬아는 엄마에게 담담하게 자신의 새 일에 대해 털어놓고, 엄마 복희는 새로운 일을 시작하려는 슬아에게 놀라운 선물을 건네주는데…….
이슬아 에세이 + 더보기
리스트의 모든상품을 선택합니다.
부지런한 사랑
이슬아 지음
14,400원(10%할인) / 800
일간 이슬아 수필집 (2020 리미티드 에디션)
이슬아 지음
15,300원(10%할인) / 850
나는 울 때마다 엄마 얼굴이 된다 (리커버 양장 에디션)
이슬아 지음
12,420원(10%할인) / 690
심신 단련
이슬아 지음
13,500원(10%할인) / 750
깨끗한 존경
이슬아 지음
13,500원(10%할인) / 750
너는 다시 태어나려고 기다리고 있어
이슬아 지음
10,800원(10%할인) / 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