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여년 : 오래된 신세계 - 상2 - 얽혀진 혼동의 권세

이 책의 첫 문장

판션(范愼, 범신)은 내려오는 눈꺼풀을 가까스로 치켜뜨며 젓가락처럼 야윈 손가락을 움직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