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1/0 photos
프로필
상품평점 help

분류국내저자 > 소설

이름:구광본

국적:아시아 > 대한민국

출생:1965년, 대구

최근작
2018년 8월 <왕이 나셨네>

구광본

1986년 등단해 그동안 『미궁』 『맘모스 편의점』 등의 소설집을 펴냈다. 오늘의 작가상, 대한민국문학상(소설 신인상), 서라벌문학상을 수상했다. 현재 협성대 문창과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다. 『왕이 나셨네』는 우리 옛이야기 소설화 작업인 전 5권의 ‘다시 만나는 옛이야기’ 시리즈 네 번째 작품집이다. 그림 형제나 러시아?이란 등의 관련 민담과 한 작품이라 할 정도로 세계적 보편성을 갖춘 「지하국대적퇴치」 등의 설화가 우리에게 있다. 「왕이 나셨네」는 이를 원전 삼아 ‘지하 세계 모험담’을 심화하고 확장한 경장편. 그리고 야담 기반 단편 4편. 작가는 『왕이 나셨네』의 작품들이 다 독립된 한편 다른 작품과는 물론 조선 후기 이야기꾼의 삶과도 연결되면서 지적 즐거움이 샘솟도록 노력을 들였다. 시리즈 출간에 즈음해 구술문화의 현대적 계승을 실감 나게 전달할 오디오 퍼포먼스도 준비했다.  

출간도서모두보기
1987년 제11회 오늘의작가상 <강>

<소설의 미래> - 2003년 3월  더보기

이 조그만 책자 는 탈근대에 대한 관심과 모색의 한 결과물이다. 나는 평소 내가 근대인이라는 사실을 약간은 강박적으로 상기하는 편이라고 생각한다. 이것은 우리가 중세 종교재판의 두려움과 신분제의 질곡에서 벗어나 있음 대량생산되는 공산품 덕분으로 물질적 풍요까지 누리고 있음을 잘 알고 있다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한편으로 이것은, 우리의 삶이 영원성에 대한 존재의 심원한 갈구 같은 것에 무지하도록 짜인 체제에서-백년 전의 선조들을 생각하면 자연에 대해 거의 제국주의적인 수준의 착취를 통하여, 또 선조들로서는 상상할 수 없었을 속도에 실려 타인과 경쟁하며 자아분열까지도 감수함으로써 가능함을 잘 알고 있다는 것을 말하기도 한다.

전체순위보기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