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상품평점 help

분류국내저자 > 어린이/유아

이름:이금이

성별:여성

국적:아시아 > 대한민국

출생:1962년, 대한민국 충청북도 청원

직업:작가

최근작
2021년 9월 <페르마타, 이탈리아>

이 저자의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순오기
1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후애(厚...
2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마노아
3번째
마니아

SNS
http://leegeumyi.com/

이금이

어린이청소년문학 작가. 1962년 충북 청원군에서 나고 서울에서 자랐다. 유년기부터 이야기꾼 할머니와 라디오 연속극, 만화책 등과 함께하며 이야기의 매력에 빠져들었고, 세계 문학 전집을 섭렵하듯 읽으며 작가 되기를 꿈꿨다. “내가 어린이문학을 선택한 게 아니라 어린이문학이 나를 선택했다.”라고 말할 만큼 아이들의 이야기를 쓸 때 가장 행복하다는 작가는, 우리 어린이문학의 새로운 모색기였던 1980년대에 단편동화 「영구랑 흑구랑」으로 새벗문학상에 당선하면서(1984년)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그 뒤 작가는 1990년대와 2000년대로 이어진 우리 어린이문학의 폭발적 성장과 청소년문학의 태동 및 확장을 이끈 작품 수십 종을 펴내며 독자와 평단의 마음을 사로잡아왔다. 특히 어린 독자들의 오랜 요청으로 후속작이 거듭 나온 동화 ‘밤티 마을’ 3부작, 우리 어린이문학의 문학성을 한 단계 끌어올린 장편동화 『너도 하늘말나리야』, ‘지금 여기’의 청소년이 품은 상처와 공명한 이야기로 본격 청소년문학의 출발점이 된 『유진과 유진』 등이 어린이-청소년-어른 모두의 큰 사랑을 꾸준히 받고 있다. 이뿐 아니라 장편동화 『망나니 공주처럼』 『땅은 엄마야』, 『나와 조금 다를 뿐이야』 『도들마루의 깨비』 『차대기를 찾습니다』, 동화집 『사료를 드립니다』 『금단 현상』 『영구랑 흑구랑』, 장편 청소년소설 『알로하, 나의 엄마들』 『거기, 내가 가면 안 돼요?』 『소희의 방』, 청소년소설집 『청춘기담』 『벼랑』, 창작방법론 『동화 창작 교실』 등도 독자 곁을 든든히 지키고 있다.
그동안 1985년 소년중앙문학상, 1987년 계몽사아동문학상, 2007년 소천아동문학상, 2012년 윤석중문학상, 2015년 방정환문학상 등을 받았으며, 2020년엔 작가의 업적 전반을 평가해 수여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어린이청소년문학상인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상의 한국 후보로 공식 지명되었다.
* 작가 홈페이지 leegeumyi.com  

출간도서모두보기
2007년 제39회 소천아동문학상

금요일 오전, 충정로에서 양재까지 가는 길은 멀고도 짧았다. 첫 인터뷰의 상대가 20년이 넘는 세월동안 한결 같이 ‘아이들의 영혼’을 사로 잡아온 우리 시대의 동화 작가라니. 당연히 안절부절, 머릿속으로 무슨 말을 해야 할지 정리하면서도 동시에 차창에 비친 모습을 보며 옷매무새를 가다듬느라 시간은 정신없...


<꽃바람> - 1999년 12월  더보기

강가의 나루를 생각해 봅니다. 언제나 그 자리에 서서 늘 새롭게 흐르는 물과 바뀌는 배를 만나는 나루 말입니다...저는 『꽃바람』이라는 나루로 새로운 독자들과 만나기 위해 많은 고심을 했습니다. 헐어 내고 다시 지을 수는 없었지만 부족하거나 요즘 현실에 맞지 않는 것들은 고치고 손보았습니다. 나름대로 행복하고 설레는 시간이었지요. 그 행복함과 설레임이 책을 읽는 여러분들의 가슴에 고스란히 무늬로 남는다면 좋겠습니다.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