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상품평점 help

분류해외저자 > 과학/공학/기술
해외저자 > 인문/사회과학

이름:놈 촘스키 (Avram Noam Chomsky)

성별:남성

국적:아메리카 > 북아메리카 > 미국

출생:1928년, 펜실베이니아 주 필라델피아 (사수자리)

직업:대학교수

기타:펜실베이니아 대학에서 언어학과 철학을 공부했고, 1955년 언어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최근작
2021년 6월 <기후 위기와 글로벌 그린 뉴딜>

이 저자의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로쟈
1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하이드
2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VANI...
3번째
마니아

놈 촘스키(Avram Noam Chomsky)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러시아계 유대인 이민 2세로 태어났다. 펜실베이니아 대학교에 진학한 뒤 언어학자 젤리그 해리스를 만나면서 언어학의 세계에 발을 디뎠다. 대학을 졸업하고 하버드 대학교의 특별연구원으로 있으면서 펜
실베이니아 대학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MIT에서 1958년(30세) 부교수, 1961년(33세) 종신교수, 1966년(38세) 석좌교수, 1976년(48세) ‘인스티튜트 프로페서Institute Professor(독립적인 학문기관으로 대우하는 교수)’가 된 그는 지금까지 논문 1,000여 편과 저서 100여 권을 발표했다.
노엄 촘스키는 언어학자이자 인지과학 혁명의 주역으로서 명성을 누리는 데 머물지 않았다. 젊은 시절부터 약자의 편에 서서 사회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왔다. 1967년 〈지식인의 책무〉를 발표하면서 세계 지식인들의 양심에 경종을 울린 그는, 여든 살을 넘긴 오늘날까지도 시대의 양심이자 행동하는 지식인으로서, 또한 세계 민중의 한 사람으로서 거대 다국적기업들이 주도하는 신자유주의 세계 질서와 미국의 제국주의, 자본의 언론 장악과 프로파간다를 신랄하게 파헤친다.
주요 저서로는 《촘스키, 누가 무엇으로 세상을 지배하는가》 외에도 《미국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 《비밀, 거짓말 그리고 민주주의》, 《공공선을 위하여》, 《촘스키, 知의 향연》, 《촘스키, 사상의 향연》, 《촘스키, 고뇌의 땅 레바논에 서다》, 《촘스키, 러셀을 말하다》, 《촘스키와 푸코, 인간의 본성을 말하다》, 《숙명의 트라이앵글》, 《지식인의 책무》, 《여론조작》, 《통사 구조》, 《언어 이론의 논리적 구조》 등이 있다.  

출간도서모두보기

<그들에게 국민은 없다> - 1999년 7월  더보기

NAFTA는 소수에게 부를 집중시키고 대다수를 빈곤에 빠뜨려 계층간의 불균형을 더욱 심화시키고, 토착 사회에 근근이 남은 것마저 완전히 파멸시킬 것이 뻔한 부자에게 내려진 선물이다. 멕시코는 세 번째 정복으로 인해 신음하고 있다. 처음은 무력에 정복당했고, 두 번째는 정신적 정복이었고, 세 번째는 경제적 정복이었다. 이런 식의 발전은 경제자유주의와 아무런 관계가 없다. 치아파스 인디언 농부의 항거는 폭발하기를 기다리는 수많은 시한폭탄의 한 예일 따름이다. --자파티스타 반란에 관해, 'These Times'지 기고문 중에서 - 노암 촘스키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