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정판 아르센 뤼팽 전집 1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이전
다음
이전
다음

바로가기

  1. 앞표지/뒤표지
  2. 본문
  3. 판권

이 책의 첫 문장

지금으로부터 3년 전 6월, 프랑스의 대도시들 중 한 곳에서(이제부터 이야기할 내용을 보시면 내가 왜 보다 정확히 꼭 집어서 밝힐 수 없는지, 왜 당시 사법당국이 그 해괴망측한 사건을 쉬쉬하며 덮어야 했는지 이해하시게 될 테지만), 정체불명의 차량 한 대가 굉음을 울리며 도로를 질주하고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