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서양철학 로드맵

eBook으로 보기 저자별 추천 목록 다운로드
플라톤(Platon) ?B.C.427 ~?B.C.347
플라톤의 삶:

플라톤은 기원전 427년경 출생하여 기원전 347년경 사망하였다. 아버지 아리스톤과 어머니 페릭티오네의 집안은 모두 아테네의 명문가였다. 비극 작가와 정치가의 꿈을 꾸던 플라톤이 소크라테스의 제자가 되었던 때는 그의 나이 20세 무렵이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그 후에도 여전히 정치를 통해 현실을 개혁하고자 하는 야망을 갖고 있던 플라톤이 결정적으로 이 야망을 접게 된 계기는 28세 때 소크라테스가 사형을 당하면서였다. 이후 그리스 본토, 이탈리아, 시칠리아, 이집트 등을 다녀왔다는 기록이 있으며, 기원전 385년경 현실을 근본적으로 개혁할 길은 철학자를 기르는 것이라 믿고 아카데미아를 창설했다. 기원전 367년에 플라톤은 시칠리아 시라쿠사의 정치가 디온의 부탁을 받고, 새로이 권좌에 오른 나이 어린 시라쿠사의 통치자 디오니소스 2세를 철학자로 교육하여 철인 정치를 실현하고자 기원전 367년과 361년 두 차례에 걸쳐 시칠리아를 방문했다. 실패로 돌아간 이 시도를 제외하고, 플라톤은 아카데미아에서 저술하고 제자를 양성하는 데 자신의 평생을 바쳤다.

플라톤의 사상:

플라톤의 철학적 출발점은 소크라테스였다. 소크라테스는 인간의 삶을 도덕적 탁월성의 삶으로 고양할 방법을 이성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한 대화를 통하여 모색했다. 플라톤은 그의 사상을 이어받아 자신의 거의 모든 책을 소크라테스를 중심으로 한 대화의 형태로 저술하였다. 편의상 초기로 분류되는 그의 대화편들은 스승 소크라테스의 생각을 비교적 충실히 옮기면서 지혜, 용기, 절제, 정의, 아름다움, 경건 등 인간적 탁월성의 영역을 근본적으로 탐구하였다. 그는 지혜를 중심으로 삼아 이들 탁월성을 통일적으로 이해하고자 했다. 중기로 분류되는 대화편들에 와서 비로소 등장하는 형상 이론은 이런 초기의 생각에 형이상학적 기초를 놓는 이론이었다. 가령 용기 있게 행동하려면 용기가 무엇인지 알아야 하는데, 용기의 형상이란 바로 용기 있는 행동을 용기 있게 하는 용기 자체를 뜻한다. 용기의 형상을 아는 지혜가 바로 탁월성의 중심이 된다는 말이다. 개인적 탁월성의 영역을 『국가』 등의 대화편을 통해 정치적 영역으로 확장한 것 또한 중기 사상의 특징이다. 마지막으로 후기로 분류되는 대화편들에서 플라톤은 형상의 단일성과 고립성을 중시한 중기의 형상 이론을 형상간의 결합 문제로 심화시키는 한편, 자연에 대한 형이상학적 탐구와 삶의 문제를 통일적으로 이해하려는 노력을 거듭하였다. 이러한 노력은 중기의 『국가』에서 제시한 이상적인 정치 체제를 『법률』에서 새롭게 재탄생시킴으로써 그 결실을 맺었다.

플라톤, 단계별 읽기:
step1,2,3 step1 step2 step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