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첫화면으로 가기
헤더배너
분야보기



닫기
1/1 photos
프로필
상품평점 help

분류해외저자 > 소설

이름:히가시노 게이고 (東野圭吾)

본명:東野圭吾

성별:남성

국적:아시아 > 일본

출생:1958년, 일본 오사카 (물병자리)

직업:소설가

기타:오사카 부립대학에서 전기공학을 전공했다.

최근작
2020년 5월 <숙명>

이 저자의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하이드
1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chik...
2번째
마니아
마니아 이미지
두뽀사리
4번째
마니아

히가시노 게이고(東野圭吾)

1958년 오사카 출생. 고등학교 때 우연히 접한 추리소설에 매력을 느껴 마쓰모토 세이초의 전작을 섭렵할 만큼 흠뻑 빠져들었고, 읽는 데에만 그치지 않고 습작을 시작했다. 대학에서 전기공학을 공부하고 졸업 후에 는 엔지니어 일도 했지만 결국 작가의 길로 들어선다. 학원물부터 본격 추리, 서스펜스, 에세이까지 경계 없는 창작력을 바탕으로 세계의 독자와 만나고 있다. 1985년 데뷔작 《방과 후》로 에도가와란포상을, 1999년 《비밀》로 일본추리작가협회상을, 2006년 《용의자 X의 헌신》으로 나오키상을, 2012년 《나미야 잡화점의 비밀》로 주오코론문예상을 수상했다. 명실공히 일본 현대 문단을 선도하는 대표적인 베스트셀러 작가로, 《기린의 날개》《신참자》 등 ‘가가 형사’ 시리즈, 《한여름의 방정식》《성녀의 구제》 등 ‘탐정 갈릴레오’ 시리즈를 비롯해 《미등록자》《사소한 변화》《옛날에 내가 죽은 집》《몽환화》《꿈은 토리노를 달리고》《유성의 인연》《연애의 행방》 등 선보이는 작품마다 열렬한 지지를 받았다. 독자가 처음부터 끝까지 엄청난 몰입도를 유지하게 하는 치밀한 전개와 압도적 스토리텔링으로 TV드라마, 영화, 연극 무대에서의 러브콜도 줄을 잇는다. <용의자X><방황하는 칼날><백야행> 등 한국영화로도 제작되어 많은 주목을 받았다.
  

출간도서모두보기

<교통경찰의 밤> - 2019년 11월  더보기

집필 전에 나 스스로 맹세한 게 있었다. ‘아무리 소재거리가 궁하더라도 사람을 치고 뺑소니치는 사고는 다루지 않겠다’는 것이었다. 이 책에서 내가 묘사해야 할 것은 어떤 사람이라도 ‘사람을 칠’ 우려가 있다는 것일 뿐, ‘뺑소니를 친다’는 것은 애초에 인간으로서 할 짓이 아니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 ‘10년 만의 후기’ 중에서

전체순위보기
1202명(27%)
1141명(25%)
406명(9%)
 
 
155권의 작품 중

가나다별 l l l l l l l l l l l l l l 기타
국내문학상수상자
국내어린이문학상수상자
해외문학상수상자
해외어린이문학상수상자